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4791

12.01.개봉 : [은하해방전선] 감독 소개 ★ Filmmaker 윤성호 말마따나, 윤성호의 장편영화는 이렇듯 산만하게 시작되었다! "영화 속 영재의 포지션은 입봉을 준비하는 영화감독. 일견 그럴듯해뵈지만, 사실 그는(그리고 그와 함께하는 제작자, PD, 배우, 스탭들은) 결국 다음 취업을 위해 재수 삼수하는 준비생인 셈이다. 서툰 연애의 끝에 어느덧 서른을 지나는 젊은이들이기도, 중산층의 고만고만한 아들딸들이기도 하며, 자기를 알아달라고 보채는 여러분의 동료일 수도 있다. 요약하면, 한국의 많은 남성들이 그렇듯 세상 앞에서, 연인 앞에서 일종의 응석쟁이다. 그리하여, 그의 연인 은하- 살짝 굽혀주는 센스는 있지만 절대 자기를 놓는 선택은 하지 않는 야무진 동거인 은하는 그의 손을 놓는다. 예술의 연애의 공통점은 둘 다 일종의 응석이라지만, 우리 .. 2007. 11. 26.
12.01.개봉 : [은하해방전선] Character & Cast ★ Character & Cast 영재 Vs. 임지규 “ 음, 예전에 배창호 감독님이 만든‘러브 스토리’라는 영화에서 보면 배창호 감독님이 같은 질문에 이렇게 답하죠. 영화는 감독이 관객에게 보내는 연애 편지 같은 거다… 저도 그렇게 생각해요. 다만, 제 영화는 디지털로 만드니까 관객에게 보내는 이메일 같은 거죠. 타자를 치고 파일을 첨부한 다음 엔터를 눌러서 보내는…” 왜 그는 완소남이기를 포기하고 영화감독이 되었나? 초짜감독 ‘영재’ 말 많기로는 둘째 가라면 서러운 감독 영재는 스물 아홉. 그의 말을 듣고 있노라면 백 살 어르신의 인생도 별도로 살아본 듯하다. 쉬지 않고 따따따 10문장 이상을 토해내기는 기본, 상대방 말 끊기는 옵션… 이기적인 커뮤니케이션을 과시하는 영재는 나름 촉망 받는 독립 다큐.. 2007. 11. 26.
12.01.개봉 : [은하해방전선] Synopsis ★ Synopsis 연애도, 영화도 말로는 베테랑인 초짜 감독 영재. 사랑과 일에 대한 과도한 스트레스로 실어증에 걸리다! 말 많은 그를 말없이 받아주던 여자친구 은하는 떠나고. 화려한 캐스팅과 버라이어티한 투자 계획은 있으나 시나리오는 진전 없다. 암울한 상황이 계속되면서 나름 예민한 영재는 설상가상으로 실어증에 걸린다. 구강액션의 정점, 복화술을 구사하던 배우 혁권은 물심 양면으로 감독 영재를 도와보지만 영화사 대표는 몽골 천재 쌍둥이 감독들에게 영재의 프로젝트를 맡기고 싶은 눈치다. 영화도, 연애도 점점 꼬여만 가는 영재. 총체적 난국을 어떻게 헤쳐나갈 것인가? ○ 예고편 ○ about Movie ○ Synopsis ○ Character & Cast ○ 윤성호 감독 소개 ○ 포스터 ○ 관람 가이드 .. 2007. 11. 26.
12.01.개봉 : [은하해방전선] About Movie ★ About Movie 연애도 영화처럼, 영화도 연애처럼 하고 싶은 말 많은 초짜 감독에게 무슨 일이 닥쳤나? 대담한 상상력으로 유쾌한 전복을 꾀한다! 사랑도 일도 말로 소화하는 놀라운 능력(?)을 지닌 초짜 감독 영재. 가장 말이 필요한 순간, 실어증에 걸리다. 그 순간 곁에 있던 배우 혁권 현란한 복화술로 감독을 돕는다. 그러던 중 ‘어버버버’ 실어증세는 ‘뿌빠빠빠’ 하모니카 소리로 돌변하는 기이한 상황에까지 다다르는데… 상황이 이 정도까지 되면… 은 줄거리의 한치 앞을 예상하기가 어째 좀 곤란하다. 여태껏 다른 영화들을 통해 볼 수 없던 시츄에이션이 곳곳에서 터지고. 이런 상황들은 기존 기획 영화들이 보여줬던 장르의 관습을 보기 좋게 거부한다. 전혀 예상할 수 없었던 대담한 상상력으로 유쾌한 전복.. 2007. 11. 26.
서울독립영화제2007 개막! 서울독립영화제2007이 바로 어제 중앙시네마 1관(스폰지)에서 개막을 했습니다. 400석을 가득 채운 관객들과 독립영화인, 그리고 서울독립영화제2007의 여러 관계자들로 극장 내는 후끈 달아올랐는데요. 33번째 서울독립영화제에 벌써 7회째 사회를 해주시는 권해효씨와 그와 함께 어느덧 4회째 사회를 맡고 있는 류시현씨. 녹록치 않은 언술에 모두들 개막식을 즐겼습니다. 특히나, (개인적으로 너무 보고싶었던) 연영석 밴드의 공연을 볼 수 있어 더욱 즐거웠던 서울독립영화제2007 개막 현장! 그 현장 스케치를 조금 소개해봅니다. 사진이 참 엉망이네요. 흔들리고 흐리고 뭉개지고. 감안해서 봐주세요~ -ㅅ- 개관전 로비를 가득 매운 사람들과... 즐거운 사람들~~~ 2007. 11. 23.
12.01.개봉 : [은하해방전선] 예고편 12월 1일 인디스페이스 개봉!!! 연애와 영화와 사랑에 관한 유쾌발랄, 재기발랄한 윤성호 감독의 Comming Soon!! 영화 속 영재의 포지션은 입봉을 준비하는 영화감독. 일견 그럴듯해뵈지만, 사실 그는 (그리고 그와 함께하는 제작자, PD, 배우, 스탭들은) 결국 다음 취업을 위해 재수 삼수하는 준비생인 셈입니다. 서툰 연애의 끝에 어느덧 서른을 지나는 젊은이들이기도, 중산층의 고만고만한 아들딸들이기도 하며, 자기 알아달라고 보채는 여러분의 동료일 수도 있지요. 요약하면, 한국의 많은 남성들이 그렇듯 세상 앞에서, 연인 앞에서 일종의 응석쟁이. 그리하여, 그의 연인 은하 - 살짝 굽혀주는 센스는 있지만 절대 자기를 놓는 선택은 하지 않는 야무진 동거인 은하는 그의 손을 놓습니다. / 예술과 연애의.. 2007. 11. 21.
일취월장 독립영화 카페에 놀러오세요. 서울독립영화제2007 개막이 바로 내일이네요! 서울독립영화제의 다양한 소식들을 들을 수 있는 "일취월장 독립영화" 관객카페가 곧 개막을 앞두고 풍성한 내용들로 채워지고 있습니다. 서울독립영화제의 정보 뿐만 아니라, 홈페이지에서는 느낄 수 없는 생생한 영화제 현장들, 그리고 상영작 105편에 대한 리뷰와 독립영화평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 만나보는 서울독립영화제2007! 그 기운을 함께 하세요~ ★ 서울독립영화제2007 "일취월장 독립영화" 카페 놀러가기! 2007. 11. 21.
2007.11.22~30 : 서울독립영화제2007 @ 인디스페이스 & 스폰지하우스 중앙 ○ 서울독립영화제2007 웹사이트 ○ 서울독립영화제2007 상영시간표 ○ 서울독립영화제2007 상영관/티켓 안내 한 해의 독립영화를 결산하는 독립영화 최고의 축제 서울독립영화제2007이 11월 22일 목요일부터 30일 금요일까지 인디스페이스와 스폰지하우스 중앙, 중앙시네마에서 개최됩니다. 1980년 5월을 되새기는 전승일 감독의 애니메이션 을 개막작을 하여 시작하는 서울독립영화제2007는 경쟁 부문, 국내 초청 부문, 해외초청부문, 서울독립영화제 수상작 회고전까지 크게 네 개의 섹션에서 총 101편의 영화가 상영됩니다. ■ 개막작품 ○ 소개 ■ 국내 경쟁 부문 (총 51편) ○ [단편 경쟁 부문] 작품 목록 및 소개 (39편) ○ [장편 경쟁 부문] 작품 목록 및 소개 (12편) ■ 국내 초청 부문 (총.. 2007. 11. 13.
[이벤트] 파스쿠찌와 함께 하는 독립영화 백배 즐기기! 인디스페이스와 서울독립영화제가 파스쿠찌와 함께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왠지 파스쿠찌라면 메가박스, CGV랑 더 어울린다고 생각하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인디스페이스도 파스쿠찌랑 어울린답니다! 일단 개관을 알리기 위해서 파스쿠찌의 힘을 좀 빌려보겠습니다. 전국 파스쿠찌 지점을 다 하면 좋겠지만, 인디스페이스가 전국에 없는 관계로 인디스페이스가 진치고 있는 명동 근처(명동, 을지로입구, 종로) 4개 지점에서만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인디스페이스에 오신 여러분들 할인도 받으시고요, 파스쿠찌에 놓여질 인디스페이스, 서울독립영화제 홍보물이 인디스페이스와 서울독립영화제로 관객들을 확확 끌어왔으면 좋겠습니다. 언니 오빠들, 인디스페이스로 오세요!!! ○ 파스쿠찌 웹사이트 (한국어) ○ 파스쿠찌 소개 기사 (씨네21) 2007. 11. 12.
인디스페이스 개관이 신문 사설에 실렸어요! 지난 토요일, 인터넷 뉴스 검색을 하다가 깜짝 놀랐답니다.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 개관에 대한 신문 사설이 있더군요!!!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 개관과 개관영화제를 알리는 기사가 일간신문, 인터넷 신문, 주간지 등 여러군데에 영화면을 중심으로 기사회된 건 많이 봐왔는데, 중앙일간지의 사설에까지 나올 것이라고는 기대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사설이라니! 아마 최근 몇년간 독립영화가 사설에 다뤄진 적이 없었을텐데 전용관 개관이 기사화되다니 신기하기도 하고 기쁘기도 하더군요. [한겨레] 독립영화 비로소 독립에 나서다 [경향신문] 독립영화의 진정한 독립을 위하여 기사를 읽고 난 후 신문사의 큰 관심이 힘이 되기도 하고, 홍보가 되었다는 기쁨도 있었지만, 무엇보다 책임감이 더 크게 느껴졌습니다. 사설에서 언.. 2007. 11. 12.
개관영화제 : 특별상영 [변방에서 중심으로] Open Talk (무료) 이후 10년, 오늘과 내일의 독립영화를 이야기한다! ‘상계동 올림픽’으로 인생이 바뀌었다는 김동원, 강덕경 할머니의 죽음 앞에서 ‘지금은 아무 생각도 안하기’라며 눈물을 머금은 신명화, 자신의 영화가 혁명의 일부가 된다면 사는 보람이 있을 것 같다는 이지영, 영원한 장산곶매를 꿈꾸는 이용배, 나설 자격이 없다며 인터뷰를 거부하는 낭희섭, 좋은 세상이 오면 낚시를 하고 싶다는 김명준, ‘한줌의 무리도 안되는’ 독립영화인들의 자성을 촉구하는 최진아, 그리고 그들을 관찰하는 홍형숙. 독립영화인들의 자성과 딜레마, 긍지와 신념. 는 관습으로 고정된 독립영화의 현재를 아프게 드러내고, 조금씩 길을 가고 있는 희망을 얘기하며, 서로에게 믿음을 발견하기 위한 독립영화 내부의 성찰이다. - 시놉시스 중에서 - 독립영화.. 2007. 11. 10.
11.10.토. [파업전야]가 새 프린트로 다시 찾아옵니다. 개관식이 열린 어제부터 인디스페이스 개관영화제가 진행중이랍니다. 음. 아쉽게도 관객분들은 많지 않네요. 음흠. 진짜 아쉽다는. 오늘은 오후 6시 10분부터 류승완 감독의 가 상영되고, 감독과의 대화도 진행될 예정입니다. 그리고 내일 8시 30분에는 전설(?)의 독립영화 가 다시 여러분들을 찾아갑니다. 2001년 한국독립영화협회에서 주최한 [독립영화 회고전 - 매혹의 기억, 독립영화] 이후 영화제에서 공식적으로 상영되는 건 정말 오랜만인 것 같은데... 11월 10일 상영과 19일 상영에는 를 작업한 장산곶매의 선배 독립영화인들이 찾아오신다고 하네요. 무엇보다 알려드리고 싶은 소식은 이번에 상영되는 는 새로 만든 프린트라는 것이랍니다. 거금(?)을 들여 의 새 프린트를 뽑는 작업을 진행했답니다. 한국영상자.. 2007. 11.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