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YNOPSIS


“왜 난 하나도 가질 수 없는 거야?”


일한만큼 돈을 받고 그 돈으로 먹고 산다. 강원도 건설 현장 일용직 노동자로 살아가는 청년 ‘정철’의 인생은 이 한 마디로 정리된다. 그러나 이 간단한 명제가 정철에겐 언제나 문젯거리다. 임금을 떼먹고 도망간 팀장 대신에 정철에게 임금 독촉을 해대는 현장 동료들과의 충돌 속에서 부모님을 잃은 후유증으로 정신이 오락가락하는 누나, 그녀 대신 돌봐야 하는 어린 조카와 함께 이 추운 겨울을 하루하루 버텨나가야 한다. 하지만 그는 이런 악조건에서도 틈만 나면 지난 여름 홍수에 반파된 집을 고치는데……


가진 자들이 더 가지려고 발버둥치는 현실에서

더 이상 빼앗길 것도 없는 한 남자의 끈질긴 살 길 찾기!



Information.

제목: 산다

영제: Alive

각본/감독: 박정범

제공: 산수벤처스㈜, (재)전주국제영화제

공동제공: 오퍼스픽쳐스(유)

제작: 세컨드윈드필름, (유)산다문화산업전문회사

배급: 리틀빅픽처스

출연: 박정범, 이승연, 박명훈, 신햇빛

개봉: 2015년 5월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인디즈_Choice]에서는 이미 종영하거나 극장에서 만나볼 수 없었던 작품들을 소개합니다. 

이 코너에서 소개되는 작품들은 독립영화 전문 다운로드 사이트 '인디플러그'(www.indieplug.net)에서 

다운로드 및 관람이 가능합니다 :D



[인디즈_Choice] 뒷모습의 승철이를 바라볼 수밖에 없는 이유



<무산일기>의 주인공인 전승철은 탈북자라는 신분 때문에 번번이 일자리를 구하지 못한다. 결국 승철이 하는 일은 불법 전단지를 벽에 붙이는 일이고, 시급 2천 원짜리 노래방 아르바이트이다. 하지만 승철은 같은 구역에 전단지를 붙이는 동네 패거리에게 매번 얻어맞기 일쑤다. 이를 모르는 사장은 승철의 이야기는 듣지도 않고, 오히려 승철을 비난한다. 또한 승철은 유일한 탈북자 친구인 경철에게도 걸핏하면 무시를 받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승철은 부단히 살아간다. 그리고 승철은 어떠한 상황이 놓여도 표정을 잘 드러내지 않는다. 오히려 승철은 뒷모습만 보일 뿐이다. 공장장에게 일자리를 줄 수 없다는 이야기를 들을 때에도, 승철은 등을 보이며 공장장이 사용했던 컵을 씻고 있다. 이 장면은 수동적이고 무기력하게만 보였던 승철이 처음으로 욕망을 드러내는 순간이기도 하다. 사실 승철은 분명히 욕망을 가지고 있다. 승철은 좋아하는 여자(숙영)의 뒤를 쫓아다니고, 양복점 앞에서 서성거리기도 한다. 하지만 승철이 욕망을 드러낸다 하더라도 달라지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오히려 승철이 마주하게 되는 것은 차갑고 냉혹한 현실뿐이다.

현실은 변하지 않아도, 승철은 여전히 살아간다. 영화는 부단히 살아가고 있는 승철을 보여주는 것으로 그치지 않는다. 현실은 변하지 않기에, 승철은 달라지기 시작한다. 영화의 후반부, 승철은 숙영에게 오해를 받게 되면서 일을 그만두게 되고, 경철과도 사이가 틀어진다. 위기와도 같은 일들이 연이어 벌어지자 승철은 경철을 배신하고, 경철의 돈을 빼돌린다.

조용하고 착하게만 보였던 승철의 변화를 계기로 승철의 일상도 조금씩 달라지기 시작한다. 승철은 경철의 돈으로 머리를 다듬고, 멀끔한 정장도 사 입는다.

그렇다면, 이제 승철의 일상은 순탄히 흘러갈 수 있는 것일까. 감독은 다시 관객에게 묻는다.

영화에서 승철의 일상은 순조롭게 흘러가는 듯 보인다. 하지만 아직도 불행한 사건이 승철을 기다리고 있다. 그 사건은 마치 일상의 한 부분인 것처럼 흘러간다. 결국 그 사건도 승철에게는 일상의 한 부분인 것이다.

 

감독은 많은 장면에서 승철의 표정이 아닌, 뒷모습을 보여주었다. 감독은 승철의 표정을 관객에게 맡겨둔 채, 오로지 승철의 행위만을 쫓는다. 승철의 행위는 승철이 삶을 견디는 방법이며, 불행한 사건을 단순한 일상으로 돌려놓으려는 노력일 것이다.

앞으로 승철의 일상은 어떻게 흘러가게 될까. 판단은 오로지 영화를 보는 우리의 몫이다. 영화를 보는 우리는 승철의 표정을 생각하면서, 승철의 일상에 대해서도 생각해 볼 수 있을 것이다








Posted by 도란도란도란

댓글을 달아 주세요

관객들과도 통했다! 심상치 않은 입소문 열풍을 확인하세요.
 

* <무산일기> 개봉 2주차 상영관 안내 *

CGV(강변/구로/서면/진주MBCine)
롯데시네마(건대입구/라페스타/부평/대구/청주)
씨너스(이수/이채)
씨네코드선재/하이퍼텍나다/아트하우스모모/서울극장
아리랑씨네센터/KU씨네마테크/인디플러스(브로드웨이시네마)
영화공간주안/대구동성아트홀/부산국도예술관/대전아트시네마
광주극장(4월 28일부터~)/상상마당시네마(4월 28일부터~)


* <무산일기> 개봉 2주차 행사 안내 *

씨네토크
4월 19일(화) 19:40(상영 후), 씨너스 이수
4월 20일(수) 19:15(상영 후), CGV 강변
4월 21일(목) 18:00(상영 후), 씨네코드 선재
4월 21일(목) 19:30(상영 후), 아트하우스 모모
4월 22일(금) 17:00(상영 후), KU씨네마테크
4월 22일(금) 19:30(상영 후), 하이퍼텍나다
4월 23일(토) 19:30(상영 후), 아트하우스 모모

무대인사
4월 23일(토) 11:45(상영 후), CGV강변
4월 23일(토) 14:40(상영 후), 하이퍼텍나다
4월 23일(토) 15:30(상영 후), 씨네코드선재
4월 23일(토) 17:00(상영 후), CGV구로


* <무산일기> 영문 자막 상영 안내 *
씨네코드 선재
매주 금요일 마지막 회차, 토요일 첫번째 회차 상영!


공식블로그 : blog.naver.com/musan2011
공식트위터 : http://twitter.com/musan2011


  SYNOPSIS  
125로 시작되는 주민등록번호는 북한에서 온 사람들에게 붙여주는 숫자이다. 탈북자라는 이유로 제대로 된 일자리를 얻기 힘든 승철은 벽보를 붙이는 일로 먹고 산다. 그에게 있어 유일한 낙은 일요일마다 같은 교회에 다니는 숙영을 만나는 일. 그러던 어느 날 승철은 숙영이 노래방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알바로 들어간다. 하지만 숙영은 승철에게 교회에서 자신을 모르는 척 해달라고 매몰차게 이야기한다. 한편 유일한 친구였던 경철은 탈북자 브로커 일이 잘못돼 도망자 신세가 되고 승철에게 자신의 전부가 달린 마지막 부탁을 하는데...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무산일기 (The Journals Of Musan)

드라마 | 한국 | 127 분 | 개봉 2011.04.14
감독 박정범
출연 박정범, 진용욱, 강은진
관람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블로그 :
트위터 : http://twitter.com/musan2011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무산일기 (The Journals Of Musan)

드라마 | 한국 | 127 분 | 개봉 2011.04.14
감독 박정범
출연 박정범, 진용욱, 강은진
관람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블로그 :
트위터 : http://twitter.com/musan2011




Posted by amenic

댓글을 달아 주세요



SYNOPSIS 
125로 시작되는 주민등록번호는 북한에서 온 사람들에게 붙여주는 숫자이다. 탈북자라는 이유로 제대로 된 일자리를 얻기 힘든 승철은 벽보를 붙이는 일로 근근이 먹고 산다. 그에게 있어 유일한 낙은 주일마다 같은 교회에 다니는 숙영을 만나는 일. 그러던 어느 날 승철은 숙영이 노래방에서 일한다는 사실을 우연히 알게 되고 알바로 취직한다. 하지만 숙영은 승철에게 자신을 모르는 척 해달라고 부탁한다. 한편 유일한 친구였던 경철은 탈북자 브로커 일이 잘못돼 도망자 신세가 되고 승철에게 자신의 전부가 달린 마지막 부탁을 하는데...

INFORMATION
제목 : 무산일기
감독 : 박정범
주연 : 박정범, 진용욱, 강은진
제작/제공 : 세컨드윈드 필름
공동제공/배급: (주)영화사 진진
상영시간 : 127분
개봉일 : 4월 14일
공식트위터 : http://twitter.com/musan2011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