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소희10

[인디즈 Review] <나의 연기 워크샵>: 나 자신과의 아득한 거리 한줄 관람평 이지윤 | 삶 같은 연기, 연기 같은 삶. 그 경계 위에서박범수 | 삶과 연기, 숨김과 들킴을 오가는 교묘한 외줄타기최대한 | 연기의 진정성과 광기 사이에서이가영 | 마음의 기원을 쫓아서김신 | 만화경처럼 증식하는 거울의 미로 속에서 사라진 출구 찾아 떠돌아다니기남선우 | 내 속엔 내가 너무도 많아서 배역의 쉴 곳 없네 리뷰: 나 자신과의 아득한 거리 *관객기자단 [인디즈] 이가영 님의 글입니다. 에는 크게 두 갈래로 나뉘어진 이야기가 있다. 하나는 연기 워크샵 수강생인 '헌', '은', '준', '경'이 처한 현실이고, 또 하나는 현실을 배경으로 그들이 연기를 하는 이야기다. 수업 커리큘럼에 따라 4장으로 구성된 서사는 타이틀에 충실하다는 인상을 준다. 몸의 긴장을 풀고, 상대와 교감하고,.. 2018. 1. 16.
[인디즈] 연기의 진정성과 광기 사이에서 <나의 연기 워크샵> 인디토크 기록 연기의 진정성과 광기 사이에서 인디토크 기록 일시 2017년 12월 30일(토) 오후 2시 30분 상영 후참석 안선경 감독 | 배우 김강은, 성호준, 서원경, 이관헌진행 진명현 무브먼트 대표 *관객기자단 [인디즈] 최대한 님의 글입니다. (사진제공 신소영 님) 서슴없이, 인위성 없이 배우들의 감정들을 토해낸다. 이렇게 감정을 토해내는 과정에서 진정성과 광기가 동시에 느껴진다. 은 강렬한 인상과 혼란을 머릿속에 남겼다. 혼란이 채 가시기 전에 안선경 감독과 배우들의 인디토크가 이어졌다. 진명현 대표 (이하 진명현) : 오늘 많은 분이 자리해주셨습니다. 안선경 감독님부터 인사말씀 부탁 드리겠습니다. 안선경 감독 (이하 안선경) : 함께 해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아주 작은 궁금증까지 이야기를 나누는 좋은 시간.. 2018. 1. 14.
[인디즈_기획] 인간다움에 대한 끝없는 질문의 연속 <나의 연기 워크샵> 안선경 감독 인터뷰 인간다움에 대한 끝없는 질문의 연속 안선경 감독 인터뷰 *관객기자단 [인디즈] 이지윤 님의 글입니다. 현실과 허구가 혼재한다. 그것들은 끝없이 뒤엉키며 영화를 이끌어간다. 현실의 세계와 연기의 세계를 자유로이 넘나드는 작품 한가운데엔 헌, 은, 준, 경 네 인물이 있다. 그들은 ‘현’이라는 인물을 연기하기 위해 수많은 질문을 던지며 스스로를 솎아낸다. 그리고 네 인물이 지닌 이야기와 불안은 끝내 ‘현’이라는 하나의 인물로 구체화 된다. 네 인물과 ‘현’의 모습이 서서히 겹쳐질 때, 경계는 더욱 흐려진다. 불분명한 경계 위에 놓인 은 작품이 주제로 삼고 있는 ‘연기’ 그 자체를 닮았다. 의 개봉이 얼마 남지 않은 12월의 오후, 작품을 연출한 안선경 감독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었다. 훈훈한 웃음이 오갔던, .. 2017. 12. 27.
[12.28] 나의 연기 워크샵 | 안선경 INFORMATION 제목 : 나의 연기 워크샵각본/감독 : 안선경출연 : 김소희, 이관헌, 김강은, 성호준, 서원경제작 : 궁금단 영화배급/홍보마케팅 : 무브먼트 .MOVement개봉 : 2017년 12월 28일 영화제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비전 감독상 제42회 서울독립영화제 장편 경쟁 부문 공식 초청 SYNOPSIS 어제의 당신은 누구였습니까? 각기 다른 개성의 배우 지망생인 네 사람 ‘헌, 은, 준, 경’은 연극 [사중주]를 보고 연기 워크샵에 참가하게 된다. 자라온 삶도, 지금의 꿈도 전혀 다른 네 사람은 베테랑 배우 ‘미래’로부터 한 달간 연기 훈련을 받는다. ‘연기’와 맞닥뜨린 네 사람은 스스로에 대한 끊임없는 질문을 스스로에게 하게 된다.나는 무엇을 감추고 있는지 어떤 것을 .. 2017. 11. 30.
[인디즈] 어떤 얼굴들과 목소리들에 대한 기록 '여성영상집단 움 다큐전: 페미니즘으로 비추다' <우리들은 정의파다> 인디토크 기록 어떤 얼굴들과 목소리들에 대한 기록 여성영상집단 움 다큐전: 페미니즘으로 비추다 인디토크 기록 일시 2017년 9월 29일(금) 오후 7시 30분 상영 후참석 이혜란 감독진행 김소희 평론가 *관객기자단 [인디즈] 김신 님의 글입니다. 인디토크가 진행되는 동안 던지는 질문에 앞서 관객들은 '이런 사건을 알지 못했던 내 자신이 부끄럽고, 반성한다.'는 고백을 반복적으로 꺼내놓았다. 9월 29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된 ‘여성영상집단 움’의 기획전의 일환으로 관객들을 만난 는 우리가 잘 알지 못했던 사실들에 관한 기록이다. 부당한 해고를 당한 동일방직의 여성노동자들은 1978년부터 약 40여년간 복직투쟁을 지속하고 있으며 이 사건은 가 제작된 지 10년이 된 지금도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사건의 충격적인 내막에 .. 2017. 10. 12.
[인디즈] 삶의 이상하고 신비로운 순간들 <파스카> 인디토크(GV) 삶의 이상하고 신비로운 순간들 인디토크(GV) 일시: 2015년 7월 11일(토) 오후 2시 30분참석: 안선경 감독 | 배우 김소희, 성호준진행: 씨네21 김혜리 기자 *관객기자단 [인디즈] 양지모 님의 글입니다. 토요일 오후, 의 인디토크는 “영화제 관객과는 달리 안 좋은 이야기도 직접적으로 할 것 같아 두려운 며칠간의 시간이었다”는 안선경 감독의 고백으로부터 시작했다. 이 영화를 지지하는 김혜리 기자의 진행 아래 긴 호흡의 이야기들이 오고 갔다. 김혜리 기자: 셋 다 연출자다. 김소희 배우는 ‘연희단거리패’ 대표로 연기랑 연출을 같이 한다. 성호준 배우도 영화를 연출한 경험이 있다. 안선경 감독의 예전 작품으로는 (2004)라는 단편과 (2009)이라는 장편 등이 있다. 특히 전작 은 원치 않는 임.. 2015. 7. 13.
[종영공지] <디렉터스 컷><파스카> 디렉터스 컷 7월 22일 (수) 15:00 | 23일 (목) 16:10 | 24일 (금) 16:10 | 25일 (토) 18:3026일 (일) 16:10 | 27일 (월) 14:20 | 28일 (화) 14:20 | 29일 (수) 14:20 종영 SYSNOPSYS 십여 년 동안 독립영화를 만들어 온 해강은 아홉 편의 단편영화를 끝내고, 첫 번째 장편영화를 준비한다. 늘 버팀목이 되어준 여자친구와 오래 함께 해온 동료들이 하나 둘 떠나면서 해강은 힘들게 영화 작업을 이끈다.이런 어려운 상황은 해강 스스로 자초한 바가 크다. 그는 야심에 비해 아직 현장을 통솔하는 법을 알지 못하고 그가 스태프들과 창작의 고통과 기쁨을 나누려 하지 않을수록 그는 고립무원의 처지에 빠진다. 사고로 촬영이 중단되고 새 제작자가 나서.. 2015. 7. 13.
[파스카] 개봉이벤트 & 인디토크(GV) 7월 9일 (목) 12:20 | 20:00 개봉 7월 22일 (수) 13:007월 23일 (목) 12:207월 24일 (금) 14:207월 25일 (토) 20:207월 26일 (일) 14:207월 27일 (월) 18:107월 28일 (화) 16:107월 29일 (수) 18:107월 30일 (목) 12:308월 2일 (일) 20:008월 4일 (화) 10:30 종영 ... 이후 상영일정은 추후 공개됩니다 ... 예매 안내 (실시간 예매 가능) ● 맥스무비 http://bit.ly/9BCgci● 예스이십사 http://bit.ly/an5zh9● 네이버 http://bit.ly/OVY1Mk● 다음 http://bit.ly/1srfYBx :: 인디토크 (GV) :: ● 일시: 7월 11일(토) 오후 2시 30분.. 2015. 7. 2.
[07.09] 파스카_예고편 INFORMATION 제목: 파스카(Pascha)각본/감독: 안선경출연: 김소희, 성호준제작사: 궁금단 영화배급/홍보/마케팅:무브먼트MOVement개봉일: 2015년 7월 9일 SYSNOPSYS 모든 게 지나간 자리에 사랑이 남았다 시나리오 작가인 마흔의 가을과 고등학교를 중퇴한 무직의 열 아홉 요셉은 서로 사랑하는 사이다. 시나리오를 쓰는 일보다 김밥을 마는 일이 익숙한 여자 가을과 연인 가을을 지키기엔 아직 해야할 것들이 너무 많은 남자 요셉. 조급하게 소리를 내지 않는 그들의 사랑처럼 가을과 요섭의 집에는 얌전하고 사랑스러운 식구 고양이 세 마리가 그들과 함께 삶을 살아가고 있다. 그러던 어느 날 비극의 전조인양 고양이 ‘희망’이 예기치 못한 죽음을 맞이하고 양가의 극렬한 반대로 두 연인은 원치 않.. 2015. 6. 22.
[07.09] 파스카 | 안선경 INFORMATION 제목: 파스카(Pascha)각본/감독: 안선경출연: 김소희, 성호준제작사: 궁금단 영화배급/홍보/마케팅:무브먼트MOVement개봉일: 2015년 7월 9일 SYSNOPSYS 모든 게 지나간 자리에 사랑이 남았다 시나리오 작가인 마흔의 가을과 고등학교를 중퇴한 무직의 열 아홉 요셉은 서로 사랑하는 사이다. 시나리오를 쓰는 일보다 김밥을 마는 일이 익숙한 여자 가을과 연인 가을을 지키기엔 아직 해야할 것들이 너무 많은 남자 요셉. 조급하게 소리를 내지 않는 그들의 사랑처럼 가을과 요섭의 집에는 얌전하고 사랑스러운 식구 고양이 세 마리가 그들과 함께 삶을 살아가고 있다. 그러던 어느 날 비극의 전조인양 고양이 ‘희망’이 예기치 못한 죽음을 맞이하고 양가의 극렬한 반대로 두 연인은 원치 않.. 2015. 6.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