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YNOPSIS


때는 <부러진 화살>이 제작되기 전인 2009년. 노장 감독이 영화를 만들기 어려워진 현실에 대한 개탄으로 가득하던 정지영 감독은 배우로써의 정체성을 고민하고 있는 윤진서를 만나 한국영화에 대한 다큐멘터리를 기획하게 된다. 대체 한국영화는 어떤 성장과정을 거쳐왔으며, 그로 인해 어떤 문제점을 간직할 수 밖에 없었는지 충무로 세대인 노장 감독 정지영과 헐리우드 시스템에 익숙한 탈 충무로 세대의 배우 윤진서가 함께 나섰다! 임권택, 강제규, 임상수, 박찬욱, 봉준호, 임순례 등의 거장 감독들과 안성기, 박중훈, 송강호, 설경구, 최민식, 강수연, 배종옥, 김혜수 등이 톱 배우들의 생생한 증언으로 탄생된 대한민국 영화 검진 다큐멘터리! 누구나 궁금했지만 알 수 없었던 ‘그들의 세상’이 펼쳐진다!



DIRECTOR 허철


허철 감독은 15년간 미국에서 다큐멘터리와 단편실험영화 그리고 텔레비전 프로그램의 연출자로 활동하며 샌프란시스코 주립대학교에서 7년간 영상연출을 강의했다. 2007년부터 2012년까지 고려대학교 미디어학부 부교수로 재직했으며 <영화판>은 허철 감독이 귀국한 이후 처음으로 연출한 작품이다. 그는 샌프란시스코 한국영화제를 창립하고 프로그램 디렉터로 활동했으며 미국에서 한국영화를 통한 문화다양성 운동을 실천했다. 허 감독의 대표작인 <두세계 사이에서Between Two Worlds>(1998)는 아시안 어메리칸의 정체성을 다룬 다큐멘터리 작품으로 로체스터 국제영화제, 싱킹 크리크 영화제, 그리고 비디오 스케이프 아시안 어메리칸 영화제 등에서 수상을 했다. 아이오와 대학교 박사, 브루클린 대학교 예술학 전문석사(MFA)를 갖고 있다.


허철 감독에게 한국영화는 항상 미국에서 바라보는 관찰대상이었다. 15년간의 미국에서의 다양한 영상분야의 연출자로서의 생활을 마치고 귀국해서 실감한 한국영화는 더이상의 관찰대상이 아닌 현실이고 문화 전투장임을 깨닫게 되면서 오랫동안 생존을 위해 영화를 만들어 온 정지영감독과 포스트 충무로 세대이면서 재밌어서 영화를 하는 윤진서 배우와의 여행을 통해서 한국영화의 속내를 배우게 된다. 한국영화현장속에서 호흡하고 있는 영화인들과 글로벌 시각을 가진 감독의 만남으로 나온 결정판이 허철감독의 귀국후 첫작품인 <영화판>이다. 현재 “변수를 찾아서”라는 다큐멘터리 영화 후반작업중이며 장편극영화 “퍼시벌(가제)” 연출을 준비하고 있다.


Filmography

<Percival, feature film script > (2006), <The Job, TV series> (2006), <The Making of Chan is Missing> (2006), <A Collection of Heo's Experimental Films> (2005), <Unfinished War>(2003), <Between Two Worlds> (1998,  documentary), <World:Comm> (1995-1996, TV weekly).



INTERVIEWER 1. 정지영 감독 


“옛날엔 가만있어도 여기저기서 작품을 해달라고 그랬는데,

지금은 반응을 안 보인다는 거, 이게 가장 큰 고민이지”


<부러진 화살><남영동1985>등의 영화를 통해 시대와 사회에 대한 문제의식을 끊임없이 제기해 온 거장 감독 정지영이 메가폰 대신 마이크를 잡았다?! 때는 <부러진 화살>이 제작되기 전, 노장감독이 영화를 만들기 어려워진 현실에 대한 개탄으로 가득하던 2009년. 정지영 감독은 후배 교수인 허철 감독과 의기투합해 한국영화에 대한 다큐멘터리를 기획하기에 이른다. 한국영화의 모든 것을 캐내기 위해 메가폰을 맡기고, 마이크를 잡은 정지영 감독! 그가 듣게 된 영화판의 실태는?



Filmography

<남영동1985>(2012), <부러진 화살>(2012), <마스터 클래스의 산책>(2011), <까>(1998), <블랙잭>(1997), <맥주가 애인보다 좋은 일곱 가지 이유>(1996), <헐리우드 키드의 생애>(1994), <하얀전쟁>(1992), <산산이 부서진 이름이여>(1991), <남부군>(1990), <여자가 숨는 숲>(1988), <산배암>(1988), <위기의 여자>(1987), <거리의 악사>(1987), <추억의 빛>(1984), <안개는 여자처럼 속삭인다>(1982)



INTERVIEWER 2. 배우 윤진서


“그걸(?) 안 찍으면 이 영화를 해치는 존재로 만들어 버려서…”


<올드보이>에서 강렬한 인상을 선사하며 실력파 여배우로 자리매김한 윤진서는 이후 다양한 작품에 참여하며 배우로써의 입지를 다지지만, 어쩐지 불행한 느낌을 감출 수가 없다. 행복하려고 시작한 배우 생활에 왜 지쳐만 가는 걸까라는 의문으로 윤진서는 정지영 감독과 함께 <영화판> 촬영에 참여한다. 다양한 영화인을 만나게 됨과 동시에 그들과 함께 수많은 감정을 공유하며, 닿고자 했던 진실을 어렴풋하게 나마 발견하게 되는데… 그녀가 바라본 영화판의 모든 것을 확인하라!



Filmography

<그녀가 부른다>(2012), <결정적 한방>(2011), <비밀애>(2010), <우린 액션배우다>(2008), <이리>(2008), <비스티 보이즈>(2008), <두 사람이다>(2007), <바람 피기 좋은 날>(2007),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2005), <사랑해, 말순씨>(2005), <친절한 금자씨>(2005), <슈퍼스타 감사용>(2004), <올드보이>(2003), <취화선>(2002)



INFORMATION


■ 제    목     영화판

■ 제    작     ㈜아우라픽쳐스

■ 공동제작     엔터시네마

■ 배    급     ㈜마운틴픽쳐스

■ 장    르     대한민국 영화 검진 다큐멘터리

■ 감    독     허철

■ 주    연     정지영, 윤진서

■ 개    봉     2012년 12월 6일

■ 등    급     12세 이상 관람가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학교에서도 가르쳐주지 않았던 . 현대사!

야만의 시대를 환하게 재조명하는 <유신의 추억> 






제작의도

대한민국에서 모르는 사람이 없는 저명인사가 있습니다. 그는 혈서를 쓰고 초등학교 교사에서 일본의 괴뢰 만주군 장교로 출세했습니다. 해방 이후에는 대한민국 장교로 변신했습니다. 남로당원에서 반공의 기수로, 군인에서 반란군 우두머리로 탈바꿈하여 대통령까지 지낸 사람입니다.

 

대통령 자리도 그의 야망을 채울 수 없었습니다. 대통령을 연임하고도 군대를 동원해 헌법을 고쳐 세 번째 대통령직을 거머쥐었습니다. 그리고는 1년 만에 또 다시 군대를 동원해 자신이 만든 헌법을 파괴하고, 종신 대통령 자리에 앉은 사람입니다.

 

종신 대통령의 꿈은 7년으로 끝납니다. 딸보다 어린 여대생까지 낀 질펀한 술자리에서 그의 충직한 부하가 쏜 총에 맞아 즉사했기 때문입니다. 그는 절명하는 순간까지 대통령직에 있었기 때문에 결국 종신 대통령의 꿈은 이루어졌다고 볼 수 있습니다.

 

마지막 7년은 이 사람의 전성시대였습니다. 봉건시대의 군왕보다 높았던 그에 대한 일체의 비판은 엄혹한 처벌을 받았습니다. 자유와 민주주의를 이야기하면 쥐도 새도 모르게 정보기관에 끌려가 끔찍한 고문을 받고 죽거나 감옥에 갇혔습니다.

 

이 영화는 한 시대를 미치게 만든 이 사람의 겉과 속, 생각과 말, 행동과 실천을 생생하게 보여줍니다. 그리고 그의 전성시대에서 용케 살아남은 사람들이 어떻게 암흑의 세월을 견디며 좋은 세상을 만들려 애썼는지를 스크린에 담았습니다.



INFORMATION


제목 : 유신의 추억 - 다카키 마사오의 전성시대

총감독 : 이정황

연출 : 김무삼, 김태균

제작 : M2픽처스 (김학민)

출연 : 백기완, 이부영, 서중석, 유인태, 이철, 최순영, 한홍구

장르 : 다큐멘터리

개봉 : 2012 11 22

관람등급 : 12세 이상 관람가 (예정)

상영시간 : 75 49

블로그http://blog.daum.net/hakmin8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무도 모르는  

<남쪽으로 간다>



남쪽으로 간다 Going South 

기태는 선배 준영에게 수면제를 커피를 건넨다. 잠든 준영을 태운 , 남쪽으로 향하는 기태

준영이 깨어난 , 사람이 간직하고 있던 비밀이 서서히 드러나는데... 


출연 김재흥(기태 ), 전신환(준영 )

러닝타임 45min

등급 청소년 관람 불가 





지난여름, 갑자기 Suddenly, Last Summer 


지난여름갑자기 Suddenly, Last Summer 

무턱대고 다가오는 학생 상우와  소년을 계속해서 밀어내려는 선생 경훈

경훈은 자신의 숨겨진 욕망을 집요하게 건드리고 있는 상우의 유혹을 견뎌낼  있을까?


출연 김영재(경훈 ), 한주완(상우 )

러닝타임 37min 

등급 청소년 관람 불가 

상영정보 2012  17 인디포럼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여름, 갑자기 Suddenly, Last Summer 


지난여름, 갑자기 Suddenly, Last Summer 

무턱대고 다가오는 학생 상우와 소년을 계속해서 밀어내려는 선생 경훈

경훈은 자신의 숨겨진 욕망을 집요하게 건드리고 있는 상우의 유혹을 견뎌낼 있을까?


출연 김영재(경훈 ), 한주완(상우 )

러닝타임 37min 

등급 청소년 관람 불가 

상영정보 2012 17 인디포럼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SYNOPSIS 


6시간의 흔들림…. 

우리사랑할 있을까? 


아픈 기억을 안고 한국을 떠난 2 만에 돌아 승무원 원규

퀵서비스 배달을 하며 하루하루 살아가는 태준을 만나 특별한 하룻밤을 보낸다



 INFORMATION 


제목      백야 White Night 

장르      정통 퀴어 멜로 

감독      이송희일 

출연      원태희(원규 ), 이이경(태준 )

러닝타임      75min

등급      청소년 관람 불가 

상영정보      2012  13 전주국제영화제

2012  17 인디포럼

2012  31 벤쿠버국제영화제 (Canada) 

2012  7 런던한국영화제 (U.K) 

제작/배급     시네마달  www.cinemadal.com

개봉      2012 11 15 

홈페이지      http://blog.naver.com/whitenight21

트위터     @2012whitenight 






Posted by indianm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SYNOPSIS


한국 록왕 갤럭시 익스프레스의 ROCKnREAL 미국 정복기

시작은 무모하나 그 끝은 로킹하리라!


록의 불모지인 한국에서 마침내 록왕이 된 밴드 ‘갤럭시 익스프레스’는 록의 본고장 미국으로 3주간 무려 19회 공연의 빡센 투어를 떠난다. 말 한마디 통하지 않는 낯선 땅, 그들은 우주 공통어인 음악으로 대화하며 비로소 진정한 로큰롤의 의미를 조금씩 깨닫는다. 맨몸으로 부딪혀 대한민국의 뜨거운 록스피릿을 전파하기 위한 갤럭시 익스프레스의 무모한 미국투어… 이것은 작지만 큰, 의미 있는 첫걸음에 대한 기록이다. 그리고 단 한마디로 줄여 ‘로큰롤!’이라 읽는다.



DIRECTOR


백승화 감독

인디밴드 타바코쥬스의 드러머로 활동하며 타바코쥬스와 갤럭시 익스프레스의 1년을 담은 로큐멘터리 <반드시 크게 들을 것>으로 데뷔, 2009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후지필름이터나상, 서울독립영화제 관객상을 수상, 인디밴드들의 무대 안팎의 모습을 날 것 그대로 담아낸 독특한 시선과 유머로 주목받았다. 음악, 영화, 애니메이션 등 전방위 아티스트로서 자신의 기량을 발산하고 있는 백승화 감독은 갤럭시 익스프레스의 광란의 미국투어에 동참해 또 한 편의 로큐멘터리 <반드시 크게 들을 것 2 : WILD DAYS>를 완성했다.


FILMOGRAPHY

장편

2009 <반드시 크게 들을 것 Turn it up to 11> DV 6mm, color, 95min

제13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오프 더 판타스틱 

제5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한국음악영화의 오늘 

2009 서울독립영화제 장편경쟁부문 

단편

2012 <지각생들 Lateness> color, HD, 40min.

제7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

2012 서울독립영화제

2006 <잘자, 좋은 꿈 꿔 Good Night> 2D Animation, color, 9min.



INFORMATION


제목: <반드시 크게 들을 것 2 : WILD DAYS>

제작.배급.마케팅: ㈜인디스토리

공동제작: 러브락컴퍼니, 빅풋필름

감독: 백승화

주연: 갤럭시 익스프레스

장르: 본격 미국투어 로큐멘터리

러닝타임: 91분

관람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개봉: 2012년 11월 예정

공식블로그: blog.naver.com/2012wilddays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SYNOPSIS


정철민 병장의 분대는 중대의 부식창고를 개조한 창이 없는 내무실에서 지내고 있다. 정철민의 분대는 군내에서도 모범적으로 일을 처리하는 분대로 소문이 나 있는데 고문관 홍영수 이병이 들어오면서 명성이 금이 가기 시작한다. 정철민 병장은 홍영수 이병을 자신의 분대에 맞는 군인으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군대는 그런 것을 은근히 정철민 병장에게 요구하고 있다. 하지만 홍영수 이병은 정철민 병장의 기대와는 달리 계속 군대에 적응을 하지 못하고 문제를 일으킨다. 정철민 병장은 그런 홍영수에게 폭력을 가하기 시작하고 결국 홍영수는 자살 기도를 하게 된다. 그러자 군대라고 하는 조직은 급격하게 변화하여 정철민과 정철민의 분대원들을 가해자로 몰아가기 시작한다.



INFORMATION


제목: 창 (Window)

각본, 감독: 연상호

제작: 스튜디오 다다쇼

원작: 연상호, 최규석

배급: 씨앗

온라인 배급: 인디플러그

목소리 출연: 이환, 이수현, 명승훈, 김영환, 한성수, 강도하, 손책, 연상호 

장르: 애니메이션

러닝타임: 29분

관람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2012년 11월 1일

개봉관: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 (http://indiespace.kr/)

온라인 개봉관: 인디플러그 (http://www.indieplug.net/)


TRAILER





'Now Playing > 개봉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15] 백야 | 이송희일  (0) 2012.10.31
[11.22] 반드시 크게 들을 것 2 : WILD DAYS  (0) 2012.10.25
[11.01] 창 | 연상호  (0) 2012.10.11
[10.18] MB의 추억 | 감독 김재환  (1) 2012.10.03
[10.25] 바비 | 이상우  (0) 2012.09.27
[10.18] 맥코리아 | 김형렬  (0) 2012.09.25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MB는 쿠데타로 집권하지 않았다. 민주적 절차에 따라 국민투표로

        선출된 우리들의 대통령이다. 누구를 원망하고 누구를 탓하겠는가.

        국가의 주권이 국민에게 있는 날은 5년에 딱 하루 선거날일 뿐이다.

        그날 저마다 뭔가를 꿈꾸고 기원했을 것이다. 

        묻고 싶다. 그래서 지금 행복한가.

 

                                               경향신문 박래용 칼럼 중에서


 Synopsis 


2007 MB 관점에서 바라본 2007년의 유권자!

그리고, 2012 우리가 2007년의 MB 되돌아 보는 정산코미디! 


정치인이 선거에 출마할 때면 허리와 고개가 생고무가 되지만 일단 당선만 되면  유연하던 허리와 고개가 시멘트로 변한다한마디로 눈에 뵈는  없어진다. 2012 유권자 관점에서 2007 MB 대선 활동을 되돌아 보면 황당하게 낚였다고 생각할  모르겠지만  그게 제대로 먹혔다. 2007 MB 관점에서 2007년의 유권자는 어떤 집단이었을까? 

시간을 뒤섞어 보자. 2012 우리가 2007년의 MB 만나러 간다당시 경제를 살릴 준비된 지도자 MB 국민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았다유권자의 입맛에 맞는 말들을 MB  던졌고 탐욕적인 유권자는 열광했다. 2007 유세  MB 당시 여당을 향해 내뱉은 공격적인 말들은 대부분 지금 MB자신과 현재 여당에 해당하는 말이다돌이켜 보면 레알 코미디 같은 상황이지만 MB 2012년에도 여전히 나름 대통령직을 열심히 수행하고 있고, 5년이 지난 지금 당시의 말들에 대해 아무도 정산하지 않는다. 


 INFORMATION 


제목 : MB의 추억

감독 : 김재환

출연 : 이명박, 유인촌, 정동영, 이회창, 김제동, 허경영 등

장르 : 코믹호러

개봉 : 2012년 10월 18일

관람등급 : 15세 이상 관람가

상영시간 : 65분


 Trailer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annerist.tistory.com BlogIcon 고영빈 2013.03.23 10:4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디를받을 수 있나요?



SYNOPSIS


꿈의 나라에서 온 잔인한 초대 

미안해, 지켜주지 못해서… 


핸드폰 고리를 팔며 생활비를 버는 어린 순영(김새론)에게는 지적 장애를 가진 아빠와 뭐든 완벽한 바비 인형이 되고 싶어하는 철없는 동생 순자(김아론), 안하무인인 작은 아빠 망택(이천희)이 있다. 심장병을 앓고 있는 둘째 딸을 위해 순영이 필요했던 미국인 스티브와 바비 부녀가 찾아오게 되고 이를 알면서도 돈을 위해 조카를 미국으로 보내려는 작은 아빠는 순영에게 강제적으로 미국으로의 입양을 권한다. 하지만 정작 미국에 가지 못해 안달 난 순자는 자신이 언니 대신 가기 위해 온갖 수를 쓰고 그 사실을 모르는 순영은 미국에 가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을 거라는 생각에 동생 순자를 대신 데려가 달라 한다. 바비는 착한 순영과 함께 살기를 원했지만 아빠의 음모를 뒤늦게 알고 심한 충격을 받는데… 



INFORMATION


제목 : 바비(Barbie)

장르 : 드라마

감독 : 이상우

주연 : 이천희, 김새론, 김아론

배급 : ㈜미로비젼

제공 : 아리랑TV, 문화체육관광부 

상영시간 : 98분

개봉일자 : 2012년 10월 예정

등급 : 청소년관람불가






'Now Playing > 개봉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01] 창 | 연상호  (0) 2012.10.11
[10.18] MB의 추억 | 감독 김재환  (1) 2012.10.03
[10.25] 바비 | 이상우  (0) 2012.09.27
[10.18] 맥코리아 | 김형렬  (0) 2012.09.25
[10.04] 동학 수운 최제우 | 박영철  (0) 2012.09.19
[10.18] 미쓰 마마 | 백연아  (0) 2012.09.14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SYNOPSIS


사유재산은 개인이 사고 팔 수 있다. 

그렇다면 국유재산은? 대통령, 국회의원이 팔 수 있다?

맥쿼리는 세계적인 자산운용회사로 2002년 한국에 지사를 설립했다. 이명박 정권이 집권한 2008년 2월 이후 대한민국의 공공재인 ‘인천대교’, ‘인천공항고속도로’, ‘우면산터널’, ‘마창대교’ 등을 통해 매년 수천억원의 이자를 챙기고 있다. 국내 산업을 닥치는대로 집어 삼키고 있는 맥쿼리. 과연 독자적으로 가능한 일일까? 


모두에게 물을 것이다. “맥쿼리를 아십니까?”

국회의원, 기자, 정치평론가, 맥쿼리에 의문을 제기하고 나선 사람들. 매각당사자인 공기업의 관계자들. 송경순 맥쿼리 인프라의 감독이사, 청와대의 대통령. 그리고, 우리는 아주 단순한 진리를 얻게 될 것이다. 바로, 이익을 얻는 자가 범인이라는 것!



INFORMATION

제    목 : 맥코리아

감    독 : 김형렬

내레이션 : 공지영, 탁현민

장    르 : 다큐멘터리

제    작 : DK미디어

배    급 : (주)마운틴픽쳐스

개 봉 일 : 2012년 10월 18일

트 위 터 : twitter.com/mackorea2012

블 로 그 : blog.naver.com/mackorea2012

페이스북 : facebook.com/mackorea2012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