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피서를 즐기는 분들에게 추천하는 여름특선 독립영화 

<이웃집 좀비>, <소중한 날의 꿈>, <인생은 새옹지마>, <족구왕>, <하늘의 황금마차>, <4등>





*관객기자단 [인디즈] 김은혜 님의 글입니다.




본격 여름이다. 다들 해외로 혹은 국내로 피서를 가고 있다. 딱히 여행을 생각하지 않는 분들은 시원한 영화관으로 발걸음을 향하기도 하고, 밖은 위험하다며 집에서 에어컨 틀고 ‘방콕’ 생활을 즐기는 분들도 있다. 필자와 같이 집에서 시간을 보낼 분들을 위해 여름이 물씬 느껴지거나 여름에 보면 더욱 좋을 영화를 장르별로 소개하고자 한다.  







1. 공포 <이웃집 좀비>(2009) : <부산행> 이전에도 한국영화에도 좀비가 있었으니


최근 연상호 감독의 재난블록버스터 <부산행>에서 좀비가 전면에 등장하게 되었다. ‘한국에서도 이런 좀비영화를 만날 수 있구나’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이미 오래전 한국독립영화로 좀비영화가 만들어진 바 있다. 옴니버스 형식으로 좀비를 둘러싼 여섯 가지 다양한 이야기로 구석된 <이웃집 좀비>는 뭔가 가족영화 느낌의 포스터와는 다르게 생각보다 잔인한 장면이 많은 편이다. 또 다른 한국산 좀비물을 만나고 싶거나 공포 장르를 찾는 싶은 분들이라면 집에서 이불 뒤집어쓰고 보시길.








2. 애니메이션 <소중한 날의 꿈>(2011) : 당신은 그 때 어떤 꿈을 꾸었나요?


달리기를 잘하는 시골소녀 ‘이랑’(박신혜 분)은 서울에서 전학 온 ‘수민’(오연서 분)을 만나 친구가 된다. 예쁘고 항상 자신감 넘치는 수민의 모습에 이랑은 남모를 열등감을 느끼며 고민이 많아진다. 그러던 중, 학교에서 ‘철수’(송창의 분)라는 남학생을 알게 되고 엉뚱하면서도 비행과 우주탐사에 대한 꿈에 열정적인 그의 모습에 이랑은 앞으로의 미래에 대해 더욱 진지하게 고민하게 된다. 이랑과 수민, 그리고 철수 등 풋풋하면서도 싱그러운 모습의 아이들을 보고 있으면 저절로 미소 짓게 만든다. 애니메이션이 우리에게 줄 수 있는 매력이 가득한 영화다.






3. 멜로 <인생은 새옹지마>(2013) : 모기향처럼 잔향을 남기는 사랑이야기


청춘들의 사랑은 새옹지마라고. 한여름의 뙤약볕처럼 눈부시게 아름다우면서도 뜨거운 열기에 쉽게 녹아버리는 것이 사랑이지 않던가. 대학생 ‘준기’(고경표 분)가 짝사랑하는 여자의 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용주’ 부부(이초희, 안재민 분)를 떼어놓고자 MT길에 오른다. 과연 준기는 자신이 바라던 사랑을 쟁취해냈을까? 단편영화로 짧은 러닝타임이지만, 몽글몽글한 분위기에 빠져 ‘나는 어떻게 사랑했을까’에 대한 고민을 하게 될 것이다. 계곡에서 물놀이하며 청춘을 즐겨본 분들이라면 모기향같이 잔잔한 여운에 취해볼 수 있는 영화이지 않을까 한다.






4. 코미디 <족구왕>(2013) : 청춘이라는 이름으로 흘린 모든 것을 기억하며


복학생으로 돌아온 ‘만섭’(안재홍 분)은 취업이나 공무원 시험 준비가 중요하지 않다. 당장 ‘중한’ 건 캠퍼스에 족구장 만들기, 그리고 퀸카 ‘안나’(황승언 분)의 마음을 사로잡기. ‘족구하는 소리’ 같겠지만, 만섭이 전직 국대 선수인 ‘강민’(정우식 분)을 족구로 무릎 꿇리며 단번에 캠퍼스를 족구열풍으로 물들게 한다. 뜨거운 태양 아래에서 땀 뻘뻘 흘리며 펼쳐지는 족구 한 판은 우리가 청춘을 보내며 흘리는 그것들과 다르지 않다. 청춘이라는 이름의 순수한 땀방울을 <족구왕>에서 다시 느낄 수 있다. 






5. 로드 <하늘의 황금마차>(2014) : 제주에서 펼쳐지는 로드무비


삼형제의 이권다툼과 밴드 결성이라는 두 가지 이야기가 제주라는 배경 속에서 서로 오가며 진행되는 영화다. ‘황금마차’는 이 영화의 신생 밴드 이름이기도 하고 상여의 상징이기도 하다. 녹록치 않은 밴드 생활과 좀처럼 사이가 좋아질 기미가 안 보이는 삼형제 등 인권과 피폐한 현실이라는 소재 때문에 자칫 무거워질 수 있었음에도 ‘킹스턴 루디스카’의 흥겨운 노래와 제주의 밝고 청량한 풍경 덕에 밝고 가볍게 그려질 수 있었다.







6. 성장 <4등>(2015) : 수영장에 모인 사람들은 모두 1등이니까


대회만 나가면 4등 그 이상의 결과가 나오지 않는 수영 선수 ‘준호’(유재상 분). 1등에 집착하는 엄마(이항나 분)의 손에 이끌려 코치 ‘광수’(박해준 분)를 만나게 된다. 온몸이 멍투성이가 될 정도로 연습 때마다 혼나고 맞으면서 준호는 첫 은메달을 목에 걸었지만, 수영에 대한 열정은 오히려 떨어지게 된다. 모두가 은연중에 알고 있지만 말하지 않는 교육 현실을 전면에 화두로 내세우며 아이들에게, 부모들에게, 그리고 교육자들에게 질문을 던진다. ‘즐긴다는 것은 무엇인가’를 다시 되물어 볼 수 있는 영화다.





계절에 따라 더욱 생각나는 영화가 있기 마련이다. 이번 여름에 보고나서 앞으로 찾아올 여름마다 생각나는 독립영화가 하나쯤은 있길 소망한다.



Posted by indiespace_은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족구왕>


8월 21일 개봉 11:00 | 18:00


9월 28일(일) 20:00

30일(화) 12:10

10월 1일(수) 16:10

2일(목) 16:00

4일(토) 16:00

6일(월) 16:40

8일(수) 16:30











... 이후 상영일정은 추후 공개됩니다.


● 맥스무비 http://bit.ly/9BCgci                             

● 예스이십사 http://bit.ly/an5zh9                    

● 인터파크 http://bit.ly/LzoD1D         

● 네이버 http://bit.ly/OVY1Mk

● 다음 http://bit.ly/1srfYBx


:: 인디토크(GV) ::




● 일시: 9월 1일(월)_독립영화 보는 날_ 저녁 8시 상영 후

● 참석: 우문기 감독, 배우 안재홍, 황승언, 강봉성, 박호산, 류혜린, 진태철, 최형선



:: EVENT ::


+ 독립영화 보는 날, <족구왕>이 뜬다!


9월 1일, 독립영화 보는 날! <족구왕> 관람시 매회 선착순 10명의 관객에게 

<족구왕> 스페셜 영화카드 5종+타투스티커 세트를 드립니다.

● 9월 1일(월) 12:50 | 20:00 +GV 상영


족구왕 만명 돌파 기념 스페셜 영화카드 5종!

영화카드는 70~90년대 한국의 대표적인 영화 홍보물로

명함크기의 카드에 앞면은 포스터, 뒷면은 캘린더로 이루어져 있다.

90년대 초반 사라져버린 영화카드는 최근들어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어벤져스>  

등 할리우드 히어로물의 영화 홍보물로 다시 만들어지면서 콜렉터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90년대 이후, 한국영화로는 처음으로 <족구왕>이 영화카드의 부활을 알린다! 




+  KING's package 예매이벤트


<족구왕> 예매하고 관람하면, 빵빵한 KING's package가 내 손에 퐉퐉퐉!

온라인 예매시 추첨을 통해 펠틱스 티셔츠 + 페퍼톤스 5집 앨범 + 도서 <버텨요, 청춘> + <족구왕> 타투 스티커 2매를 드립니다. 

(예스24,맥스무비,인터파크,포털사이트를 통해 예매하시면 자동 응모 됩니다)


● 기간: ~ 8월 24일(일)까지

● 발표: 8월 26일(화) / 개별 연락



+ 찾아라. 1999, 면회!








2013년 겨울 우리의 가슴을 뜨겁게 만들었던 <1999, 면회>를 기억하시나요?

<1999, 면회>의 제작진이 반갑게 들고 나온 2014 또 하나의 화제작 <족구왕>(왕왕왕와와왕...)

<1999, 면회> 관람 티켓을 가져오시면 <족구왕> 관람료를 1천원 할인해드립니다.

2013년의 기억을 되살리며, 찾아라. 1999, 면회!


● 기간: ~ 9월 7일(일)까지 

+ 조조 , 단체 관람 중복할인 불가

+ 쿠폰 동시 사용 불가








Synopsis.

허세 0%+혈중 열정 농도 100% 슈퍼 복학생이 나타났다! 

이름: 홍만섭, 나이: 24세. 신분: 식품영양학과 복학생. 학점: 2.1, 토익 점수: 받아본 적 없음. 스타일: 여자가 싫어하는 스타일. 여자 친구: 있어본 적 없음. 


다시 읽어봐도 답 안 나오는 스펙의 주인공 만섭. 지금 당장 공무원 시험에 뛰어들어도 모자랄 판에 캠퍼스 퀸 안나에게 첫눈에 반하질 않나, 총장과의 대화 시간에 족구장을 만들어달라고 하질 않나 아주 그냥 ‘족구 하는 소리’만 하고 있다. 

그런데 의외로 퀸카 안나가 요즘 남자애들 같지 않은 만섭의 천연기념물급 매력에 관심을 보이고, 만섭은 급기야 안나의 ‘썸남’인 ‘전직 국대 축구선수’인 강민을 족구 한판으로 무릎 꿇리기에 이른다. 이 사건으로 만섭은 ‘그저 그런 복학생’에서 순식간에 캠퍼스의 ‘슈퍼 복학생 히어로’가 되고, 취업준비장 같이 지루하던 캠퍼스는 족구 열풍에 휩싸인다. 학생들의 열화와 같은 관심 속에서 드디어 시작된 캠퍼스 족구대회! 누가 봐도 허술해 보이는 외인구단 만섭 팀은 복수심에 불타는 강민이 속한 최강 해병대팀을 이기고 사랑과 족구 모두를 쟁취할 수 있을까?


2014년 불타는 여름, 단 한편의 특급 코미디! 사랑과 족구를 그대에게 바친다!



INFORMATION.

감독: 우문기

프로듀서: 김지훈

출연: 안재홍, 황승언, 정우식, 강봉성, 황미영 외 

개봉일: 2014년 8월 21일

러닝타임: 104분

장르: 코미디, 로맨스, 스포츠 드라마

제공: 황금물고기

제작: 광화문 시네마

배급/마케팅: KT&G 상상마당 

















Posted by indianm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Synopsis.


허세 0%+혈중 열정 농도 100% 슈퍼 복학생이 나타났다! 

이름: 홍만섭, 나이: 24세. 신분: 식품영양학과 복학생. 학점: 2.1, 토익 점수: 받아본 적 없음. 스타일: 여자가 싫어하는 스타일. 여자 친구: 있어본 적 없음. 


다시 읽어봐도 답 안 나오는 스펙의 주인공 만섭. 지금 당장 공무원 시험에 뛰어들어도 모자랄 판에 캠퍼스 퀸 안나에게 첫눈에 반하질 않나, 총장과의 대화 시간에 족구장을 만들어달라고 하질 않나 아주 그냥 ‘족구 하는 소리’만 하고 있다. 

그런데 의외로 퀸카 안나가 요즘 남자애들 같지 않은 만섭의 천연기념물급 매력에 관심을 보이고, 만섭은 급기야 안나의 ‘썸남’인 ‘전직 국대 축구선수’인 강민을 족구 한판으로 무릎 꿇리기에 이른다. 이 사건으로 만섭은 ‘그저 그런 복학생’에서 순식간에 캠퍼스의 ‘슈퍼 복학생 히어로’가 되고, 취업준비장 같이 지루하던 캠퍼스는 족구 열풍에 휩싸인다. 학생들의 열화와 같은 관심 속에서 드디어 시작된 캠퍼스 족구대회! 누가 봐도 허술해 보이는 외인구단 만섭 팀은 복수심에 불타는 강민이 속한 최강 해병대팀을 이기고 사랑과 족구 모두를 쟁취할 수 있을까?


2014년 불타는 여름, 단 한편의 특급 코미디! 사랑과 족구를 그대에게 바친다!



Synopsis.

감독: 우문기

프로듀서: 김지훈

출연: 안재홍, 황승언, 정우식, 강봉성, 황미영 외 

개봉일: 2014년 8월 21일

러닝타임: 104분

장르: 코미디, 로맨스, 스포츠 드라마

제공: 황금물고기

제작: 광화문 시네마

배급/마케팅: KT&G 상상마당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


SYNOPSIS


"내 500만원 어딨어? 내놔!"

4년 만에 한번씩 출소하는 인간 말종 ‘장백호’가 뿔났다!


교도소에서 나와 국수집을 내는 것이 현재 유일한 꿈인 장백호는 통장의 500만원이 감쪽같이 사라진 것을 알게 된다. 이에 4살 터울 삼남매와 아내의 행적을 뒤쫓게 되고 아무리 뭉치려 해도 뭉쳐지지 않는 콩가루 가족들의 비밀은 속속 드러나기 시작하는데.....



INFORMATION


제목: <콩가네>

감독: 남기웅

출연: 김병옥, 윤다경, 심은진, 서효명, 김동범

제작: ㈜이웃엔터테인먼트

제공: ㈜ 캐피탈원

장르: 신개념 난장 코미디

러닝타임: 108분

개봉: 2013년 7월 11일

등급: 청소년관람불가








'Now Playing > 개봉영화' 카테고리의 다른 글

[08.08]죽지않아 | 황철민  (0) 2013.07.18
[08.15] 그리고 싶은 것 | 권효  (0) 2013.07.05
[07.11] 콩가네 | 남기웅  (0) 2013.06.28
[07.25] 링 | 이진혁  (0) 2013.06.27
[7.11 개봉] 명왕성 | 신수원  (0) 2013.06.13
[06.27]힘내세요, 병헌씨 | 이병헌  (0) 2013.06.04
Posted by indiespace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