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트

인디스페이스 멤버십 [나는 독립영화愛人이다]에 가입하세요.

매월 상영작과 함께 특별한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가입방법 자세히 보기





Posted by 도란도란도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문학동네와 함께하는 김영하 산문 <보다> 출간 기념 

독립예술영화관 스템프 투어 이벤트







Event!

인디스페이스 / 씨네코드 선재 / 상상마당 시네마 에서 영화 티켓 구매 시 스탬프를 찍어드립니다 :D

세 개의 스템프가 모이면 김영하 작가의 신작 산문 <보다>를 드려요 ! 


기간: 9월 30일(화) - 소진시 (30권 한정)

증정방법: 스템프를 채운 쿠폰북에 성함과 연락처를 작성하여 티켓박스에 제시해 주시면 선착순으로 발송해 드립니다 :D



<쿠폰북> 안내


 





보다 _ 김영하의 인사이트 아웃사이트


인간과 사회에 대한 예리하고도 유머러스한 김영하의 시선!


발표하는 작품들마다 누구도 흉내낼 수 없는 그만의 독특한 스타일을 선보이는 김영하의 신작 산문집『보다』. 오랜 소설쓰기와 지속적인 해외 체류를 통해 단련된 관찰력으로 이번 산문집에서 그는 인간과 사회에 대한 예리하고도 유머러스한 통찰을 보여준다. 예술과 인간, 거시적ㆍ미시적 사회 문제를 주제로 한 스물여섯 개의 글을 개성적인 일러스트와 함께 묶은 이 책은 인간 내면과 사회 구조 안팎을 자유자재로 오가는 김영하의 문제적 시선과 지성적인 필치를 만날 수 있다.

예측 가능한 일상생활부터 심화되는 자본주의 시대의 시간과 책의 미래까지 소설가의 눈에 포착된 한 시대의 풍경이 펼쳐지며, 모든 것이 빠르게 사라져가는 시대, 많은 것을 보고 있다고 믿지만 실은 제대로 그 의미를 파악하지 못한 채 흘려보내며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본다는 것’이 무엇인지를 일깨운다. 김영하의 자유분방하면서도 깊은 사유를 통해 ‘본다’는 것은 곧 자신의 머리로 생각하며 살아간다는 것을 의미함을 알게 될 것이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작가 소개>

김영하

1995년 계간 [리뷰]에 [거울에 대한 명상]을 발표하며 작품활동을 시작했다. 장편소설 [살인자의 기억법] [너의 목소리가 들려] [퀴즈쇼] [빛의 제국] [검은 꽃] [아랑은 왜] [나는 나를 파괴할 권리가 있다], 소설집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는 아무도] [오빠가 돌아왔다] [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호출]이 있다. F. 스콧 피츠제럴드의 [위대한 개츠비]를 번역했다. 문학동네작가상 동인문학상 황순원문학상 만해문학상 현대문학상 이상문학상 등을 수상했다. 작가의 작품들은 현재 미국 프랑스 독일 일본 이탈리아 네덜란드 터키 등 10여 개국에서 활발하게 번역 출간되고 있다.



Posted by 도란도란도란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