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독립 다큐멘터리의 시작은 금기에 대한 도전이었습니다주류 매체가 도통 입을 열지 않는 사안에 대해 치열하게 접근하고집요하게 다가서며 현장을 기록했습니다. 2018년의 한국 독립 다큐멘터리 역시 그렇습니다위협 받는 가치와 권리의 현실을 저마다 색다른 방식으로 조명을 비추며 접근합니다.

 

한국독립영화협회가 공동주최하는 독립영화 쇼케이스의 7월 기획전은 이러한 과정을 거쳐 올해 우리 곁에 도착한 금기의 에너지를 관객분들께 소개합니다. <더 블랙>(연출 이마리오)은 2012년을 뒤흔든 국정원 여론 조작 사건을 복기하며 한국 사회에 결여된 요소를 찾아 나서고, <앨리스 죽이기>(연출 김상규)는 여전히 죽지 않은 레드 콤플렉스의 현실에 정면으로 다가섭니다일본 극우 세력과 직접적으로 맞서 싸우는 이들의 행보를 그린 <카운터스>(연출 이일하)는 한국에서 간과된 국제 연대의 필요성을 고민케 합니다.

 

온갖 어려움 속에서 제작을 마치고 이제 개봉을 기다리고 있는 이 세 편의 독립 다큐멘터리들을 통해깊게 뿌리박힌 사회의 금기와 이를 뛰어넘으려는 움직임을 확인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극장에서 관객분들과 함께 외치는 큐 사인을 기다립니다올해의 금기다Q!

 

일시  2018.7.20.() - 2018.7.21.() 2일간

장소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

주최  ()한국독립영화협회 · 서울시 · 서울영상위원회

주관  ()한국독립영화협회 비평분과

후원  독립영화전용관 인디스페이스 · 한국영상자료원



  

시간

회차

상영작

러닝타임

감독

관객과의 대화(GV)

7.20

140

<앨리스 죽이기>

77min

김상규

김일란 감독 진행

김상규 감독 참석

19:30

7.21

141

<카운터스>

98min

이일하

정지혜 저널리스트 진행

이일하 감독 참석

14:00

7.21

142

<더 블랙>

67min

이마리오

백재호 감독 진행

이마리오 감독 참석

16:30

 

 

<앨리스 죽이기>

김상규2017DocumentaryDCP77minColor

재미교포 신은미는 남편과 함께 달나라보다도 이상한 북한 여행을 떠난다그녀는 자신이 보고 느낀 북한을 생생하게 전하기 위해 여행기를 쓰고 시민단체와 함께 통일 토크쇼를 연다. “대동강 물이 맑더라”, “북한 맥주가 맛있었다는 그녀의 이야기는 종북 선동 표현이 되어 퍼져나가고 보수 언론들은 통일 토크쇼를 종북 콘서트라고 왜곡한다지속되는 혐오와 분노 속에서 언론과 정치권은 그녀를 매도하고 심지어 토크쇼를 향한 테러까지 발생한다. 2014년 겨울대한민국에는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카운터스>

이일하2017DocumentaryHD98minColor

오늘만 살아가는 남자야쿠자 다카하시는 어느 날 헤이트 스피치(혐오 데모)’를 목격한다데모에서 차별과 혐오를 조장하는 것을 느낀 그는 야쿠자를 그만두고 혐오 데모를 저지하는 카운터스의 편에 서게 된다그리고 다양한 사람을 모아 폭력을 불사하는 초압력조직 오토코구미(男組)를 결성한다전직 야쿠자가 혐오주의자들에게 날리는 카운터펀치가 시작된다.

 

<더 블랙>

이마리오2018DocumentaryDCP67minColor

국가정보원은 2012년 대통령 선거에 개입하였고법원은 이 선거 개입 사건에 무죄를 선고했다이 작품은 28살의 국정원 요원이 선거 직전 발견되어 파란을 일으킨 시점부터박근혜정권 출범 후 결성된 검찰 특별수사팀이 외압과 방해 속에서 진실을 밝혀간 과정을 따라간다또한잊혀져가던 국정원 대선개입 사건을 환기시켰던 고 이남종의 마지막 발자취를 따라간다이 과정을 통해 국정원 선거 개입 사건의 본질이 무엇이며그리고 우리는 무엇을 기억해야 하는지 질문한다.



Posted by indiespace_은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indiespace_은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