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DOF 발견과 주목 <스물다섯번째 시간>

일시 2017년 11월 14일(화) 오후 8시

관객과의 대화 참석 김성은 감독, 딸기 강정 지킴이 | 진행 이도훈 한국독립영화협회 비평분과

관람료 6,000원 (인디스페이스, 인디다큐페스티발 후원회원 무료 / 멤버십 5,000원)




<스물다섯번째 시간 The Memory of The 25th Hour

김성은 Sungeun Kim | 2016 | DCP | color+b&w | 78min | 12세 관람가


17회 인디다큐페스티발



 SYNOPSIS 

2015년 1월 31일. 제주도 강정마을 해군관사 공사장 앞의 농성천막과 망루가 17시간의 저항 끝에 철거되었다. 주민과 연대자들이 함께 지켰던 이 공간은 투쟁의 거점이자 연대의 장이었다. 이제 마지막 남은 미사천막과 삼거리 공동식당도 기지 확장과 우회도로 건설로 인해 언제 철거될지 모른다. 2012년 구럼비 발파를 시작으로 강정마을 사람들은 공권력에 의해 그들의 공간에서 끊임없이 추방되어왔지만, 아침이 되면 어제와 다름없는 저항의 일상은 계속된다. 이 영화는 그 반복 안에서 서로를 비추는 시간에 주목한다. 그 시간은 강정 주민들의 지난 9년을 향한 기억의 투쟁인 동시에 그 일상 속 개개인에게는 모호한 미래에 대한 불복종 그 자체로서 의미를 가진다.


Posted by indiespace_은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